Fixed headers - fullPage.js
본문 바로가기
뉴스룸
복지관 뉴스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목록
오늘의 새소식이 내일은 기록이 됩니다.
복지관 뉴스
목록 답변
"손편지와 목도리-"언젠가는 꼭 '합격'이라는 단어를 새길 수 있도록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최선을 다하겠습니**
20-06-23 00:37 188회 0건

fcf12180c529573855981d0fceb30f0f_1592842190_5847.jpg
 

 

오늘 손편지와 손수 짠 목도리를 받았습니다. 

멈춤과 거리의 시대에 더 귀한 의미의 선물입니다.

 

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이지만,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고용지원팀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입니다.

서울 강남에 위치한 어느 기업이 장애인 고용을 시작하고 싶다고 연락이 온 후 복지관은 지속해서 컨설팅을 진행하였고, 마침내 장애인 분들의 면접도 진행되었습니다.

인사 담당자의 말을 빌리자면 

"면접 본 모두의 능력이 좋아서 합격, 불합격 여부에 대해 정말 많은 고민했습니다." 라고 털어놓을 정도로 면접을 본 분들 모두 최선을 다했습니다.

 

이 중 한 분은 2년 전부터 복지관과 인연을 맺고 있었는데요. 면접장에 복지관 담당자에게 손편지와 본인이 짠 목도리를 전했습니다.

이런 내용과 함께 말이죠.

"지금의 여기까지 올 수 있도록 가르쳐 준 복지관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합니다."

짧은 메시지였지만, 고용지원팀 직원들이 받은 그 기쁨과 보람은 그 몇 배, 수십, 수백 배와도 같았습니다.

 

'합격'이란 메시지를 모두에게 전하고 싶지만, 그만큼 모두에게 바로 전할 수 없는 메시지도 '합격'입니다.

하지만, 한 분, 한 분마다 언젠가는 꼭 '합격'이라는 단어를 새길 수 있도록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

 

글, 사진 제공 = 김정훈 고용지원팀장

정리=기획협력팀 박재훈

 

[클릭 시 복지관 블로그 내 "코로나19 속 복지관 모습, 사진, 이야기 시리즈-"때로는 멈춤의 시간이 와도 움직임과 연결의 방향을 찾고 있습니다." 게시물로 이동합니다]


목록 답변

Fixed headers - fullPage.js

검색어 찾기
x

통합검색

원하시는 정보를 빠르게 찾으실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.
이용안내 02-440-5700 수중재활센터 02-440-5800
주소 05235 서울시 강동구 고덕로 201
FAX 02-6919-2427
Copyright©Seoul Community Rehabilitation Center all right reserved. Designed by 미르웹에이전시